LEE MINHO

모바일 메뉴 열기

  • [PRESS] 이민호,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3억원 기부 “어린이들 보호받길”
  • Date 2020. 03. 02
  • Hit 329
  • facebook twitter weibo


배우 이민호와 MYM엔터테인먼트는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PROMIZ)’를 통해 2일 ‘코로나19’ 관련 성금 3억 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사랑의 열매),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 희망브리지 전국 재해구호협회, 세이브더칠드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외 한국 아동협회 3곳을 포함, 총 8개의 기부 기관에 전달했다.

특히, 이번 기부가 더욱 특별한 이유는 이민호가 배우 개인의 이름이 아닌, 팬들과 함께 나눔을 실천하고있는 프로미즈(PROMZ)를 통해 남몰래 기부를 진행했다는 점이다. 어려움도 기쁨도 함께 겪고 극복하며 함께 살아가자는 상생의 가치를 바탕으로 많은 사람들이 자발적으로 마음을 모으는 데 동참했다는 것이 큰 의미를 지니기 때문이다.

해당 기부금은 대구, 경북을 비롯해 전국에서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층, 면역취약계층 아동들의 감염 예방을 위한 개인 위생용품 과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고생하시는 의료진을 위한 방역용품을 구입하는데 빠르게 쓰일 예정이다.

프로미즈는 “지역 사회 감염 확산 방지 및 면역 취약계층 아동들이 안전하게 보호받기를 바라는 마음에 기부를 결심했다”며, “보건용 마스크 등 필수 방역 물품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더불어, 프로미즈는 “전국 의료기관에서 확진 환자 치료에 고생하시는 의료진 과 방역 인력분들에게 필요한 방역용품 부족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안타까웠고, 그분들의 노고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 기부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민호 팬클럽 ‘미노즈(MINOZ)’에서도 코로나 19로 인해 생계로 고통 받는 저소득층 피해 극복에 도움을 주기 위해 쌀 7.5톤을 기부해 그 의미를 더하며 훈훈함을 자아냈다. 해당 물품은 적절한 식사와 보살핌을 받지 못하는 사각지대에 놓인 아동 및 청소년이 속한 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민호의 선행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가 팬들과 함께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설립한 프로미즈(PROMIZ)는 2014년 3월 시작된 이래 Fun Donation의 가치를 꾸준히 추구하며, 3년 연속 착한브랜드 대상을 수상해 온 나눔 기부 플랫폼이다.

아동, 환경, 동물 3가지의 정해진 테마로 다양한 사회공헌 캠페인 활동 과 그 안에서 가치를 재조명하는 소상공인 및 디자이너 제품을 제작, 판매 수익금을 우리 사회의 발전을 위해 환원 기부하는 방식으로 공유 가치를 실현해 왔다.

특히, 배우 이민호는 지역 소외계층뿐만 아니라, 사각지대에서 가정의 해체 혹은 변화로 보살핌을 받지 못하는 이들을 위한 아낌없는 나눔 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으며, 그는 유니세프 ‘아너스클럽(1억원 이상 개인 기부자모임) 회원이기도 하다.

한편, 이민호는 4월 방영 예정 SBS 금토드라마 ‘더킹:영원의 군주’ 에서 황제 이곤 역할로 현재 촬영에 한창이다.

[동아닷검=조유경 기자 /  polaris27@donga.com]


Through the donation platform Promise (PROMIZ), Actor Lee Min Ho and MYM Entertainment delivered 300 million won in donations to eight organizations, including the Community Chest of Korea, the International Relief and Development NGO Good Neighbors, the Korea Disaster Relief Association of Hope Bridge, Save the Children, and the Child Fund Korea.

In particular, it is special for that Lee Min Ho secretly donated with PROMIZ, which shares love with fans, not only under the actor's own name. It means that many people voluntarily joined in gathering their hearts based on the value of co-existence to overcome the difficulties.

The donation will be used to purchase personal hygiene products for children from low-income families nationwide, including Daegu and North Gyeongsang Province, as well as quarantine supplies for medical personnel who are struggling for Corona 19 treatment.

"We decided to donate to prevent the spread of infections in the community and to ensure that children are safe," PROMIZ said. "We hope that it will help families struggling with the purchase of essential quarantine items, including health masks, overcome the Corona19 crisis and help them grow healthy."

In addition, PROMIZ said, "We are saddened to hear that medical and quarantine personnel across the country are having a lot of trouble with the lack of necessary quarantine supplies, and decided to donate them in hopes of helping them with their hard work."

Lee Min Ho's fan club "MINOZ" also donated 7.5 tons of rice to help overcome the damage to low-income people who are threatened with livelihood by Corona 19, adding to its meaning and creating warmth. The goods will be delivered to families belonging to children and adolescents who are placed in blind spots where they are not properly fed and cared for.

This is not the first good deed by Lee Min Ho.

Founded by him to share love with fans, PROMIZ is a donation platform that has steadily pursued the value of Fun Donation and won the Good Brand Prize for three consecutive years since it began in March 2014.
Under the three themes of children, environment and animals, PROMIZ shared values by implementing multiple social campaigns and has made designed products with small business owners and designers to donate proceeds from sales to the society.


In particular, actor Lee Min Ho has been steadily engaging in sharing activities for the vulnerable people as well as for those who are unable to receive proper meals and care due to the social changes, and he is also a member of UNICEF's "Anus Club for Individual Donors over 100 million won."

Meanwhile, Lee Min Ho is currently in the middle of filming as the Monrach Igon in the upcoming SBS Friday-Tuesday drama "The King: The Eternal Mon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