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E MINHO

모바일 메뉴 열기

모바일 메뉴 닫기
  • [NEWS] 태풍도 뚫은 이민호 인기… 日 투어 1만명 운집
  • Date 2014. 10. 16
  • Hit 2,230

[한국일보=이현아 기자]

태풍도 이민호를 막지 못했다.
한류스타 이민호가 일본 투어를 성공리에 끝냈다. 무엇보다 투어가 예정된 12~13일 도쿄에 태풍이 예보됐지만 일본 팬은 1만여 명이나 운집했다.
이민호는 지난 12~13일 일본 동경 국제포럼 홀에서 글로벌 투어 2014 리부트 이민호(RE:MINHO)를 개최했다. 이날 투어는 소통과 공감으로 이뤄졌다. 이민호는 드라마 상속자들의 OST 아픈 사랑으로 문을 열었다. 마이 에브리딩, 조각 등을 부르며 팬과 교감했다.

이민호는 특히 리부트 투어에 맞게 새로운 면모를 공개했다. 두번째 앨범 ‘노래할게’(Song for you)의 수록곡 노래할게, 파라다이스 인 러브(Paradise In Love), 스토커(Stalker), 버닝 업(Burning up), 트래블(travel)까지 전곡을 특별 구성된 이민호 밴드와 함께 소화했다. 또 게스트로 초대된 록밴드 로열파일럿츠와의 콜라보레이션 공연까지 환상의 호흡을 보여줬다.

이민호는 팬과 함께하는 특별한 이벤트도 진행했다. 상속자들에 등장한 드림캐처를 만들어 팬에게 의미를 담은 선물을 했다. 팬들과 함께 좋을 일에 앞장서고자 오랜 기간 준비한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PMZ)의 영상을 감상하며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이날 현장을 찾은 팬은 뜨거운 분위기 속에 진행된 공연으로 모두 일어서 함께 춤을 추는가 하면 떼창을 하고 이민호를 외치는 등 축제 분위기를 만들었다.
이민호는 공연 후 “팬들과 함께 추억할 공연에 필요한 앨범을 준비하고 싶었다. 팬들이 보내준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준비한 앨범인데 오히려 선물을 받은 기분이다”고 소감을 전했다. http://www.hankookilbo.com/v/1cec8eb2a90848e3ad24c4b92702b229 

 

[한국일보] 이현아기자 (lalala@hksp.kr)